'열매'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7.11.18 겨울 풍경 (6)
  2. 2007.10.22 외로운 달밤 (4)

2007. 11. 18. 16:04 사진

겨울 풍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1/21sec | 2007:11:18 06:27:42

감나무

 
사용자 삽입 이미지1/21sec | 2007:11:18 06:30:29

이름 모를 열매

바이올린 레슨을 다녀오다 발견한 나무들...
사진기를 챙겨 가지 못했다.
바이올린을 들고 다녀야 하기에 생략했더니
어쩔 수 없이 핸드폰 카메라를 꺼내서 어찌 촬영
사진은 나의 기억의 일부분

감이 어찌나 크던지 하나 따서 먹고 싶었다.

나뭇잎도 다 떨어진 나무에서 찾을 수 있는 것은
저런 열매들 밖에 없다.
이제는 정말 겨울이다.

아까도 어찌나 바람이 많이 불던지 날아 가는 줄 알았다.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그린 하늘  (8) 2007.12.05
2007년 초여름 어느 날의 사진을 보며  (14) 2007.12.01
겨울 풍경  (6) 2007.11.18
해운대 해지는 모습  (8) 2007.11.13
오후의 광안리 모습  (4) 2007.11.13
가을에서 초겨울로 넘어가는 따사로운 바다.  (2) 2007.11.12
Posted by 가슴뛰는삶
 TAG , 겨울, 나무, 열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투모로우 2007.11.18 2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폰카메라 성능 good이예요~
    내껀 너무 꼬졌어요.

  2. 겨울밤 2007.11.23 2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름 모를 열매는 산수유가 아닌가요??
    새콤 쌉싸리한 그 맛...
    술을 담궈도 참 좋을텐데~

  3. 겨울밤 2007.11.24 1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도 좋지만 색이 무척 곱습니다.
    그 빨간 빛이~~

2007. 10. 22. 00:24 사진

외로운 달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3sec | F/5.6 | 0.00 EV | 53.0mm | ISO-200 | 2007:10:21 17:53:44

봉정사 마당에서 잎사귀사 진 나무에 걸린 달이 차 보였다.
차가운 가을 저녁이 더 쓸쓸해진다.
이파리도 떨어진 가지에 달을 열매 삼아 매달고 있는 나무
새벽에 달이 지고 다시 해가 떠서 나뭇가지에 새로운 열매를 달 때까지는
잡으려 해도 잡히지 않는 가을 바람을 열매로 삼으려고 안달나겠지?


오늘찍은 몇십장의 사진중에 제일로 맘에 든다.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주성의 밤 모습  (2) 2007.10.30
봉정사  (6) 2007.10.24
외로운 달밤  (4) 2007.10.22
봉정사에 뜬 달  (0) 2007.10.22
가을 사진  (0) 2007.10.22
가을 햇살에 일광욕  (2) 2007.10.16
Posted by 가슴뛰는삶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tmrw 2007.10.22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쁘네요...
    공기가 참 좋을거같은 느낌...

  2. BlogIcon niheal 2007.10.23 04: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무가 무슨 나무래?
    오돌도돌한 것이 멋있네.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인생은 짧다. 그러나 삶 속의 온갖 괴로움이 인생을 길게 만든다. - 양귀자의 모순 중 -
가슴뛰는삶

공지사항

Yesterday11
Today3
Total362,426

달력

 « |  » 2020.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