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가 복잡하고 삶이 복잡하다.
당분간은 이렇게 살 것이다.
좀 차분해지고 순해지면 다시 시작하는거다.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기하와 얼굴들 - 싸구려 커피  (26) 2009.03.13
Freetempo - Sky High  (10) 2009.03.07
Astor Piazzolla Prólogo (Tango Apasionado)  (6) 2009.02.23
Think of me  (8) 2009.01.13
노래하나 - Quem Foi  (12) 2008.10.30
윤종신 - 너에게 간다.  (12) 2008.09.08
Posted by 가슴뛰는삶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sidedot 2009.02.23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란, 생각을 하고 꿈을 꾸고 결심을 하고 생활을 바꾸는 그 모든 삶의 과정이 알게 모르게 어질러진 것들을 정리하는 과정인 것 같다. 또는 잊는 과정이거나.

    주부 9단 만큼 깔끔하게 정리를 잘하리라 믿는다. ^^

    • BlogIcon 가슴뛰는삶 2009.02.24 0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혼란스러운 이유는 순전히 차 때문이야. 보험도 들어야 하는데 아직 정하지 못했고 이번주 내로 연수 받아야 하는데 이 게으름 때문에 움직이지 않고 있고 새학기가 되고 새로운 원어민이 들어 오는 통에 귀찮은 일들이 생겼어. 내 내면적인 일을 고민할 시간이 없이 그저 멍하게 멍때리고 있는 모습이 처량 할 뿐 모든게 익숙해 지고 정리 되면 블로그도 해야지 그때까지는 정말 정성들여서 뭘 하기 힘들다. 가끔은 이런 내 스스로에게 탈출하고 사회로 부터 일탈 하고 싶다.

  2. BlogIcon tmrw 2009.02.24 2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럴때도 있죠... 기운내시구요.
    감상 잘 하고 갑니다. :)

  3. BlogIcon 멜로요우 2009.02.25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시작하는 삶님을 응원할게요 ^^


블로그 이미지
인생은 짧다. 그러나 삶 속의 온갖 괴로움이 인생을 길게 만든다. - 양귀자의 모순 중 -
가슴뛰는삶

공지사항

Yesterday5
Today0
Total362,693

달력

 « |  » 202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