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4. 11. 00:53 여행

잠시 둘러 본 진해~

이른 아침 7시에 일어나 8시 20분 차를 타고 동대구 도착 그리고 마산가는 차를 타려 했으나 모두 매진...
그리하여 한시간을 기다려 11시 20분에 차에 탔다.
밀리는 차로 인해 예정 보다 마산에 늦게 도착했다.
학교 앞까지 버스를 타고 또 달렸다.
내가 살던 동네는 온통 벚꽃 천지였다.
내가 세운 일정에 차질들이 생겨나는 일들이 벌어졌다.
어찌 되었든 우여곡절 끝에 다 저녁이 되어서 진해를 갔다.
예상보다 차가 그리 밀리지 않아 다행이였다.
저녁이 되어가는 시간이라 나오는 차량들이 가득했다.
저녁이라 진해 일대를 둘러 보지 못했다.
벚꽃이 가득한 다리나 꽃천지에 루미나리에가 설치 된 산이나
그밖에 볼걸리를 찾을 수 없었다.
말 그대로 꽃만 보고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80sec | F/11.0 | 0.00 EV | 25.0mm | ISO-800 | 2008:04:05 18:12:59

장복산이 보인다. 산으로 올라가면 벚꽃이 터널을 이루고 있다. 하지만 사진은 없다는거~

사용자 삽입 이미지1/200sec | F/11.0 | 0.00 EV | 25.0mm | ISO-800 | 2008:04:05 18:13:49

진해 시민회관..매년 가을마다 김달진 문학제를 하는 곳이다. 나에게는 의미 있는 장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30sec | F/11.0 | 0.00 EV | 43.0mm | ISO-800 | 2008:04:05 18:42:13

진해의 어느 동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1/13sec | F/8.0 | 0.00 EV | 18.0mm | ISO-1600 | 2008:04:05 18:47:00

벚나무 가지가 내 어깨까지 내려 온다. 집집마다 벚나무가 있어 봄은 좋을 수도 있지만 5우러 열매가 열리면 짜증이 날 수도 있다. 버찌 열매가 옷에 떨져지면 그 얼룩을 빼내기가 여간 쉽지 않기 때문이다. 거리도 얼룩 져서 더러워지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1/8sec | F/8.0 | 0.00 EV | 18.0mm | ISO-1600 | 2008:04:05 18:52:34

윗 사진의 반대편 골목...이 골목을 들어 선 순간 어둡이 내렸다. 그래서 아쉬워도 다시 창원으로 발길을 옮겨야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4sec | F/8.0 | 0.00 EV | 53.0mm | ISO-1600 | 2008:04:05 19:08:58

차타기 직전 빛을 받아 화려한 꽃들...꽃비가 내리지 않아 섭섭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1/30sec | F/5.6 | 0.00 EV | 25.0mm | ISO-1600 | 2008:04:05 19:27:30

진해 먹거리 장터마다 보이는 고래 고기...난 개인적으로 저 고기가 맛이 없다. 상어 고기도 마찬가지고...


진해 사진 보다 더 멋진게 울 학교 인문관 앞1018광장에서 찍은 꽃들이다.
꽃이 그리워 질때쯤 그 사진들을 올려야겠다.
철저한 준비와 늘어지는 스케줄로 목표 달성을 하나도 못했다.
단지 보고팠던 이들과 함께하여 행복하고 좋았던 것이다.
내년에는 홀로 이곳을 와야겠다.
꼼꼼하게 스케줄을 짜서 내년을 기약하며~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교토의 거리  (10) 2008.04.26
오자키 신궁 뒷편의 정원.  (2) 2008.04.18
잠시 둘러 본 진해~  (14) 2008.04.11
쿄토-헤이안진구 오자키 공원의 신궁  (12) 2008.03.29
쿄토 돌아 보기 (2008. 02. 02. 토)  (18) 2008.03.17
2008.02.02 토 교토 가기  (12) 2008.03.13
Posted by 가슴뛰는삶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에코♡ 2008.04.11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벚꽃이 제대로 활짝피었군요,.
    전 이번엔 패스입니다. ㅠ

  2. BlogIcon 브리드 2008.04.11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멋지네요^^
    저 꽃잎들 살짝씩 떨어질때쯤이면
    진해에는 꽃비로 홍수가 나겠어요 ㅎㅎ

  3. BlogIcon 거선생 2008.04.11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리에 저렇게 벚꽃이 있으니 참 좋은걸요...
    서울도 저렇게 가로수 대신에 심어놔도 좋을듯...

    윤중로는 너무 사람이 많아서 가기 힘들어요..ㅠ.ㅠ

  4. BlogIcon 장대비 2008.04.12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진해 벚꽃은 장관이네요^^
    버찌얼룩은 정말 잘 안지워지죠. 고등학교다닐때 버찌를 먹겠다고 친구들과 나무를 타다가 하얀 교복 셔츠를 다 버려서 혼났던 기억이 납니다. 수능 100일주 만든다고 버찌로 술을 만들었는데 그 생각나네요^^

  5. BlogIcon 알루스토리 2008.06.29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동에도 벚꽃이 좋은데...
    진해보단 아니지만...

  6. 2008.11.25 08: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ㅠㅠ

  7. BlogIcon 리틀우주 2009.04.13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아~ 이거 진짜 장난 아니네요??
    제 금천벚꽃 축제 사진이 살짝 부끄러워 지는대요?? 으흐흐,

    반가워요~ ^^
    잘 지내셨어요??

    • BlogIcon 가슴뛰는삶 2009.04.14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요. 전혀 그렇지 않아요.
      우주님 사진은 그쪽의 생동감이 마구 전해져서 좋던데요.
      이 벚꽃 사진 말고 제가 제 모교 가서 찍은 사진이 짱이랍니다. 흐흐흐...

      전 우울함을 극복하고 이제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님도 잘 지내고 계시죠?? ^^
      기회 되면 정말 직접 뵙고싶어요.

  8. BlogIcon 먹튀 검증 2018.07.27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블로그 이미지
인생은 짧다. 그러나 삶 속의 온갖 괴로움이 인생을 길게 만든다. - 양귀자의 모순 중 -
가슴뛰는삶

공지사항

Yesterday11
Today3
Total362,426

달력

 « |  » 2020.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